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단독]SKC, 휘는 스마트폰 대비 투명PI 공장 만든다…코오롱과 맞대결

입력시간 | 2017.07.24 03:44 | 남궁민관 기자  kunggija@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협력업체 및 공장부지 선정 작업 추진 중
오는 9월 CEO 1차보고 거쳐 최종 건설 여부 결정
스마트폰 제조업체 상황 따라 양산시점은 조율
[단독]SKC, 휘는 스마트폰 대비 투명PI 공장 만든다…코오롱과 맞대결
SKC 투명PI 제품사진.SKC 제공
[이데일리 남궁민관 기자] SKC(011790)가 휘는 스마트폰의 핵심 부품인 투명 폴리이미드(PI) 필름 생산을 위한 신규 생산라인 건설을 추진한다. 당초 SKC는 투명PI 양산에 코오롱인더(120110)스트리와의 합작회사 SKC코오롱PI(178920)의 일반 PI 설비를 이용한다는 계획이었지만, 이번에 신규 생산라인 건설로 방향을 틀며 더 적극적인 투자에 나섰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SKC는 투명PI 신규 생산라인 건설을 위해 협력업체 및 공장부지 선정 등 준비 작업에 돌입했다. 오는 9월 이완재 SKC 사장을 포함한 최고경영자(CEO) 1차 보고가 예정돼 있으며, 보고 결과에 따라 사업추진 여부가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당장 이달 초에는 필름 코팅 및 슬리터링에 사용되는 장비를 생산하는 업체인 일본 히라노 관계자들이 SKC를 방문하는 등 설비공급 업체 물색이 한창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히라노는 SKC코오롱인더스트리의 충북 진천공장에 장비를 공급한 바 있다.

아직 스마트폰 제조업체 등 전방산업 업체들의 접는 스마트폰 개발 계획이 지속 연기되고 있는 만큼 일단 최소한의 규모로 생산설비가 구축될 전망이다. 예상 투자규모는 400억원 수준으로, 최대 1300㎜ 폭의 투명PI필름을 생산할 수 있는 한개 라인이 건설될 예정이다.

투명PI의 상품명을 결정하기 위한 논의도 지속 진행 중이다. 투명PI의 공식적인 학계명칭은 CPI(컬러리스PI)이지만, 코오롱인더스트리가 한발 앞서 CPI를 자사 상품명으로 등록을 해버리면서 SKC는 불가피하게 새로운 상품명을 결정해야만 하는 상황이다. ‘투명하다’라는 특성에 방점을 찍고 물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SKC는 코오롱인더스트리와 지분 50 대 50으로 합작설립한 SKC코오롱PI 생산라인을 통해 투명PI를 양산한다고 밝혀왔다. 시장개화가 늦춰지고 있는만큼 시기를 보다가 신규 증설에 돌입한다는 계획이었다. 다만 해당 생산라인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향후 경쟁업체로 자리할 코오롱인더스트리와의 껄끄러운 합의 과정이 필요한만큼 아예 신규투자로 방향을 돌린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 따라 향후 코오롱인더스트리와의 경쟁구도 역시 강화될 전망이다. 앞서 코오롱인더스트리는 약 900억원의 투자를 통해 구미공장에 CPI 공장을 건설 중이며 올해 하반기 완공 후 시운전에 돌입할 계획이다. 코오롱인더스트리의 경우 최대 2300㎜ 폭의 CPI를 생산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SKC는 투명PI 기술력 강화에도 집중하고 있다. 당초 투명PI는 무진설비를 위해 질소 상태에서 생산공정이 진행되지만, SKC는 분자배합설계 방식을 바꿔 일반 대기 상태에서도 공정이 가능하게끔 했다. 설비 비용 감축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다만 향후 스마트폰 제조업체들의 동향에 따라 SKC의 이같은 신규 생산라인 건설 시점이 조정될 가능성도 있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전자(005930)가 당초 올해 말로 정했던 출시 시점을 2019년으로 약 2년간 미뤘다는 결정이 알려지면서, 양사의 투명PI 양산시점 역시 조율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INSIDE MOBILE -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앱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