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박스권 갇힌 코스피…대안투자형펀드로 옮겨가는 투자자

입력시간 | 2017.04.11 12:19 | 오희나 기자  hnoh@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연초이후 주식형펀드 설정액 4.5조 순유출
인버스ETF·특별자산펀드에 2조 이상 몰려.."증시하락 배팅"
박스권 갇힌 코스피…대안투자형펀드로 옮겨가는 투자자


[이데일리 오희나 기자] 국내 주식형펀드시장에서 빠져나간 자금이 대안투자형 펀드로 몰리고 있다. 연초 이후 상승랠리를 이어가던 코스피가 박스권 상단에 맞딱뜨린 뒤부터 지지부진한 모습을 보이자 환매에 나선 투자자들이 대안투자로 눈을 돌리고 있다.

◇`박스피`에 주가 하락베팅 ETF에 돈 몰려

11일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6일 기준 국내 주식형펀드 설정액은 연초 이후 4조5281억원 감소했다. 주식 투자비중이 높은 액티브 주식형펀드에서 3조원 이상 빠져나갔고 지수를 추종하는 인덱스 주식형펀드에서도 1조5215억원 감소했다. 이같은 환매 행진은 최근 몇년간 코스피가 장기 박스피 장세에서 벗어나지 못한 학습 효과 때문으로 풀이된다. 코스피가 2200선에 근접하자 차익실현을 위한 적기라고 판단해 투자자들이 서둘러 환매에 나서고 있는 것이다.

이처럼 주식형펀드에서 빠져나간 자금은 대안투자형펀드로 대거 몰리고 있다. 연초 이후 리버스마켓에만 1조4151억원 가량 자금이 들어왔고 해외특별자산에도 8724억원이 몰렸다. 특히 증시가 하락할 거라고 전망하는 인버스 ETF에 자금 쏠림현상이 크게 나타났다. 코스피지수가 박스권 상단을 뚫지 못하고 다시 하단으로 되돌림이 나타날 것이라는데 베팅하고 있는 셈이다. ETF는 일반 펀드보다는 수수료가 저렴하고 원하는 때에 주식처럼 사고팔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 상품이다. 인버스 레버리지 ETF는 시장이 하락할 때 시장수익률을 2배 이상 추종하도록 설계됐다.

실제 펀드별로는 `삼성KODEX인버스 ETF`에 가장 많은 4970억원의 자금이 몰렸고 `삼성KODEX200선물인버스2X ETF`에 2270억원, KB스타코리아리버스인덱스ETF에 1886억원, KB STAR200선물인버스2X ETF에 1410억원이 들어왔다.

◇해외로 눈길 돌리기도…뱅크론펀드 인기

해외특별자산펀드로로 눈을 돌린 투자자들도 많았다. 국내에서는 저(低)금리가 장기화하면서 경제 회복세가 빠르고 이에 따라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한 미국에서 투자 기회를 찾는 투자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최근 미국의 금리 인상기조와 맞물려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뱅크론펀드는 금융기관이 신용등급 `BBB-`이하 기업으로부터 담보를 제공받고 자금을 빌려주는 변동금리부 선순위 담보대출 채권에 투자하는 펀드다. 여기에 3개월 변동금리 상품으로 금리가 수 개월에 한 번씩 조정되기 때문에 금리 상승시 수혜를 볼 수 있는 투자수단으로 부각되고 있다. 올들어 `이스트스프링미국뱅크론특별자산펀드`에 4197억원, `프랭클린미국금리연동특별자산펀드`에 2155억원 가량의 자금이 몰렸다.

전문가들은 한반도 정세불안, 원화 강세 요인 등으로 외국인들의 자금 이탈이 나타나면서 당분간 수급 약화로 코스피 상승탄력이 떨어질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올들어 가파르게 오른 코스피가 전고점을 뚫지 못하고 조정받을 가능성이 커지면서 대안투자형펀드를 찾는 개인들의 흐름이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송승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증시에 비해 국내 증시가 부진한 것은 펀드에서 자금이 빠져나간 영향이 크다”며 “개인투자자들이 아직도 증시와 펀드에 대한 불신이 남아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주식형펀드는 ETF, 특별자산펀드 등 대체할 상품이 많이 등장해 자금 이탈 현상은 지속될 가능성이 크다”며 “증시가 박스권을 뚫고 올라갈지 확신이 없기 때문에 투자자들이 상대적으로 매매가 쉬운 ETF에 몰리고 있는데 이는 전세계적으로 공통된 현상”이라고 부연했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상승/하락 업종

    상승업종 하락업종
    제조업 0.05 화학 0.05
    전기전자 0.92 금융업 0.21
    통신업 0.88 서비스업 1.57
    보험업 0.23 운수장비 1.32

    주식매매동향 (기준:09.21)

    개인 1,807
    외국인 -8
    기관 -227
    100% 0%
    0% 0.442722744881018%
    0% 12.5622578859989%

    순매수/순매도(억원)



    팝업버튼 링크





    INSIDE MOBILE -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앱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