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영화 > 영화계소식

홍상수 아내 '우릴 지옥 속에 빠뜨려…이혼 없다'

‘리얼스토리 눈’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홍상수 아내 조모씨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었다. 이혼은 없다는 것이다.

MBC ‘리얼스토리 눈’은 20일 방송에서 다시 한 번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관계를 다뤘다. 제작진은 최근 홍상수 감독이 김민희가 연인 관계를 인정한 후 조씨를 찾아가 심경을 물었다.

조씨는 “이혼이란 없다. 그리고 남편이 돌아올 것 같은 그런 느낌이 있다”고 말했다. 조씨는 두 사람의 간담회 모습을 본 듯 “우리를 이 지옥에 빠뜨려 놓고, 남편은 행복한 표정으로 김민희를 쳐다보고. 남편이 첫사랑에 빠진 소녀 같았다. 그런데 우리 부부 정말 잘 살았다”고 토로했다.

제작진은 홍상수 감독도 찾았다. 홍상수 감독은 아내와 만나지 않는다며 “그만 얘기하라”며 “아무 상관 없다”고 제작진에 예민하게 반응했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13일 ‘밤의 해변에서 혼자’ 시사회 후 이어진 간담회 중 “우리 두 사람 사랑하는 사이다”며 스캔들에 휩싸인지 9개월 만에 관계를 인정했다. 홍상수 감독은 현재 조씨와 이혼 소송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