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영화 > 영화계소식

'불륜설' 김민희, 중년 여성에 큰절.. '의미심장 트레일러 영상'

홍상수·김민희 ‘밤의 해변에서 혼자’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홍상수 감독의 베를린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 트레일러 영상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5일 베를린영화제 공식 홈페이지에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의 새로운 트레일러·시놉시스가 게재됐다.

공개된 30초 분량의 영상에서는 유부남과 사랑에 빠진 여배우 영희(김민희 분)가 지영(서영화 분)에게 무릎을 꿇고 큰절을 올리는 장면이 담겨 있다. 시놉시스에 따르면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명 여배우 영희가 유부남과의 사랑으로 세상이 발칵 뒤집힌 후 독일 함부르크로 떠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김민희가 단독 주인공을 맡았다.

베를린영화제를 통해 첫선을 보이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16~19일까지 총 5회 상영된다.

오늘(16일) 독일 베를린 현지에서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시사회 및 기자회견이 진행된다. 불륜설에 휩싸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함께 공식석상에 나타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