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송중기♥송혜교, 1월 일본서 약혼파티 '지인 30명 참석'

송중기 송혜교 결혼. 사진= MBC ‘리얼스토리 눈’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배우 송중기와 송혜교가 지난 1월 일본에서 약혼 파티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리얼스토리 눈’에는 최근 결혼을 발표한 송중기와 송혜교의 러브스토리를 다뤘다.

지난 5일 한 언론 매체는 송중기, 송혜교의 도쿄 데이트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이날 제작진은 송중기, 송혜교의 데이트가 포착된 일본의 한 식당을 찾았다. 식당 점원은 “두 사람이 당시 약혼파티를 했다”고 말했다.

송혜교, 송중기(사진=이데일리DB)
이어 “송혜교와 송중기가 30여 명의 스태프와 함께 왔다”라며 “남자가 여자에게 꽃다발을 건넸고 ‘와’하는 소리가 들렸다”라고 전했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취재진이 송중기의 대전 본가를 찾아 송중기의 아버지와 조우한 모습이 공개됐다. 송중기의 부친은 아들에게 피해가 갈까 “송중기의 아버지가 아니다. 아버지는 서울에 산다”고 말을 아끼며 ‘결혼’ 질문에 “모르겠다”라는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송중기와 송혜교는 오는 10월31일 결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