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비♥김태희, 오늘(22일) 발리로 신혼여행 떠난다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가수 겸 연기자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 부부가 결혼식을 올린 지 4일째 만에 뒤늦은 신혼여행을 떠난다.

비 김태희 부부는 22일 인도네시아 발리로 떠나 허니문을 즐길 예정이다. 발리는 신혼부부와 휴가족들을 위한 인기 휴양지. 두 사람은 닷새간의 신혼여행을 계획하고 있다.

앞서 비와 김태희는 지난 19일 오후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올리고 정식 부부가 됐다.

열애 5년째 만에 부부가 된 비와 김태희는 양가 부모와 지인 및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외부에는 비공개로 스몰웨딩 형식을 갖춰 결혼식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