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 MLB소식

박병호, 5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24

박병호(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박병호(31)가 3안타 경기 뒤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박병호는 1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로체스터 프론티어 필드에서 열린 리하이밸리 아이언피그스(필라델피아 필리스 산하)와 홈 경기에서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트리플A 로체스터 레드윙스의 4번 지명타자로 나와 5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박병호는 전날 올해 트리플A 첫 3안타 경기를 만들어냈지만 이날은 찾아온 기회를 한 번도 살리지 못했다. 1회 첫 타석에서 우익수 뜬공에 그쳤다. 4회에는 팀이 대량 득점하며 두 번이나 타석에 들어섰으나 뜬공과 병살타로 물러났다. 남은 타석에서도 내야 땅볼로 돌아섰다.

박병호의 시즌 타율은 2할5푼에서 2할2푼4리(49타수 11안타)로 내려갔다. 소속팀은 10-8로 이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