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철우-이바나, V리그 2라운드 남녀 MVP 등극

삼성화재 박철우. 사진=KOVO
도로공사 이바나. 사진=KOVO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삼성화재 박철우와 도로공사 이바나가 ‘도드람 2017~2018 V-리그 2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남자부 MVP에 오른 박철우는 기자단 투표 29표 중 총 23표를 획득하며 남자부 2라운드 MVP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박철우에 이어 황동일이 3표, 타이스가 2표, 파다르가 1표를 받았다.

박철우는 2라운드에서 공격종합 부문 1위를 차지하며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여자부에서는 총 10표를 획득한 이바나가 2라운드 여자부 MVP를 차지했다. 2위인 양효진(9표)을 1표 차로 제쳤다. 이다영이 3표, 듀크가 2표, 황연주가 2표, 알레나와 정대영, 강소휘가 각각 1표 씩 받았다.

이바나는 서브 부문 1위로 2라운드를 마무리하며 2라운드 여자부 MVP에 선정되었다.

2라운드 MVP에 대한 시상은 남자부 12월 6일 대전 충무체육관, 여자부 12월 6일 김천체육관에서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