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불륜 인정한 홍상수♥김민희 '진심 다해서 사랑하고 있다'

사진-MBC ‘섹션 TV 연예통신’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홍상수 감독이 배우 김민희와 ‘사랑하는 사이’라고 공식 인정했다.

19일 방송된 MBC ‘섹션 TV 연예통신’에서는 홍상수 감독이 영화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에서 김민희와의 열애를 공식 발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지난 해부터 불거진 불륜설에 시달리면서도 줄곧 침묵으로 일관해왔었다.

이런 가운데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홍 감독은 김민희와의 관계를 묻는 질문에 “저희 두 사람 사랑하는 사이고요. 저희 나름 진솔하게 사랑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김민희 역시 “진심을 다해서 사랑하고 있습니다”라고 했다.

또한 취재진의 불륜 질문에도 홍 감독은 “(불륜은) 우리가 책임져야 할 부분”이라고 말했으며, 김민희 역시 “모든 것은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전했다.

극도로 긴장한 김민희가 목을 여러 번 가다듬자 홍상수 감독은 직접 물병을 건네며 미소까지 보였다.

특히 이번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 영화감독과 사랑에 빠진 여배우의 이야기로 두 사람의 이야기를 담고 있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불륜설이 불륜으로 바뀌고 처음으로 대중들 앞에 선보이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그들의 바람대로 존중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23일 개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