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한채영·진지희, 연남동서 ‘한끼줍쇼’ 도전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배우 한채영과 진지희가 연남동의 매력에 푹 빠졌다.

한채영과 진지희는 13일 방송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해 연남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연남동은 ‘연트럴파크’라는 애칭으로 불리는 도심 속 공원 ‘경의선 숲길’이 조성되어 있어, 많은 시민들이 여유를 만끽하는 장소로 유명하다.

녹화에서 진지희는 벤치에 앉아 기타를 치던 시민에게 즉석에서 기타를 배우는 등 연남동의 젊은 분위기에 자연스럽게 스며들었다. 한채영은 과거 피겨스케이팅을 했던 시절을 회상하다, 철길 위에 서서 중심을 잡으며 남다른 균형 감각을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거리에서 만난 외국인과 자연스레 대화를 이어가며 유학파 출신다운 유창한 영어실력을 뽐내기도 했다.

이날 이경규, 강호동과 밥동무 한채영, 진지희는 연남동 주택들 사이사이에 보석처럼 숨어 있는 상점들을 구경하며 아기자기한 연남동의 매력에 푹 빠졌다는 후문이다.

13일 밤 10시 50분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