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영화 > 영화계소식

레이디스 코드 주니, 웹 무비 여주인공으로 연기 첫도전

레이디스 코드 주니(사진=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막내 주니가 연기 도전에 나선다.

주니는 웹 무비 ‘메모리아 템푸스-시간의 기억’(감독 박준형, 제작 스타일라이프)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소속사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가 20일 밝혔다.

‘메모리아 템푸스-시간의 기억’은 타임슬릅을 소재로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남자 주인공의 애야기를 그려갈 예정이다. 로맨틱코미디 위주의 웹 장르에서 색다른 시도를 하는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주니는 남자주인공의 첫사랑 역을 맡았다.

주니는 최근 진행된 첫 대본 리딩에 참여하며 “아직 많이 부족하고 배울 게 많은 제게 이렇게 큰 역할을 주셔서 감사하다. 말로 표현할 수 없이 벅차고 설레는 마음과 함께 잘할 수 있을지 걱정도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선배님들께 작은 것 하나라도 더 배워서 도움이 되도록 열심히 연습하고 준비하겠다”며 “앞으로 꾸준히 배우면서 성장하는 주니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첫 연기에 나서는 각오를 밝혔다.

주니는 그동안 꾸준히 연기 레슨을 받으며 배우 도전을 준비해 왔다. 주니는 지난 2월 발매된 가수 한희준의 싱글 앨범 수록곡 ‘Skit : To U’에서도 자연스러운 목소리 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