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 국내야구소식

KBO 퓨처스리그, 4월 4일 개막...썸머리그 신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KBO가 2017 KBO 퓨처스리그 경기일정을 확정, 발표했다.

KBO가 16일 발표한 경기일정에 따르면 북부(경찰, 고양, 두산, 화성, SK, LG)와 남부(상무, 롯데, kt, 삼성, KIA, 한화) 2개 리그로 운영되는 2017 KBO 퓨처스리그는 4월 4일 개막해 팀당 96경기씩 총 576경기를 거행한다.

동일리그 팀간 12차전, 상대 리그 팀과는 6차전씩 경기를 치르게 된다. 경기는 예년과 동일하게 오후 1시에 열린다. 하지만 7월과 8월 혹서기는 선수들의 체력 보호를 위해 전 경기 오후 4시에 열린다.

그 중에서도 무더위가 극심한 시기를 ‘퓨처스 썸머리그’ 기간으로 정했다. 이 기간 모든 경기를 평일 6시 30분, 주말 6시 등 야간경기로 편성했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퓨처스 썸머리그는 7월 24일부터 8월 13일까지 3주간이다. 이천, 서산, 문경 구장에서 6경기씩 18경기, KBO 리그 구장인 사직, 대구(각 6경기), 광주, 수원, 마산(각 3경기)에서 총 21경기, 청주 15경기, 춘천 12경기, 군산 6경기 등 총 72경기가 편성됐다.

KBO 리그가 열리지 않는 월요일(목요일 휴식) 편성으로 1군 구장에서 퓨처스 경기 개최가 가능해졌다. 1군 구장은 물론 연고 도시외 지역까지 퓨처스리그 개최가 확대됐다.

한편, 7월 KBO 올스타전 휴식기로 인해 2연전으로 편성된 경찰-고양, 화성-LG, 두산-SK, 삼성-상무, 롯데-kt, KIA-한화 등 6경기는 추후 편성하기로 했다.

올스타전 휴식기 이후 17일부터 23일까지 일주일을 예비일로 비워두고 올스타전 개최 전까지 취소된 경기를 우선 편성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