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 국내야구소식

롯데, 최준석·이우민 보상선수 없이 놔준다

최준석(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4일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구단이 자유계약선수(FA) 최준석, 이우민과 계약하는 구단으로부터 보상선수를 받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롯데 구단은 “이는 FA 보상선수 규약에 따라 타 구단 이적이 자유롭지 않은 선수의 미래를 위한 결정이다”고 밝혔다.

롯데 구단은 “최준석 선수와 이우민 선수 모두 팀을 위해서 열심히 노력해줬다. 선수의 요청에 고민했지만 두 선수를 위해서 FA 이적 시 보상선수를 받지 않기로 결정했다”며 “두 선수의 부재가 젊은 선수들에게 좋은 자극제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