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음악 > 음악계소식

쿨 유리, 셋째 임신…'곧 다섯 식구 된다'

사진=올제스튜디오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그룹 쿨 출신 유리가 셋째를 임신했다.

21일 쿨 소속사 관계자는 “쿨 유리 임신 소식을 들었다. 축하 문자를 보냈다”고 밝혔다.

앞서 유리 남편인 프로골퍼 사재석 씨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재숙이 동생 생겼다. Our Family of Four, Will soon be a Family of Five”라는 글을 게재한 바 있다.

유리는 지난 2014년 2월 6살 연하의 골프선수 겸 사업가 사재석과 결혼했다. 이후 그 해 8월 첫 딸을 출산한 데 이어 지난 2016년 3월 둘째 딸을 낳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