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 스포츠일반소식

스포테이너 강소연, 복싱선수 강소진과 ‘HITFIT’ 복싱짐 오픈

(사진=휴맵콘텐츠 제공)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농구, 골프, 복싱, 서핑 등 다양한 스포츠 종목에서 ‘스포테이너’로 활동 중인 강소연()이 복싱체육관 ‘HITFIT’을 열었다.

강소연의 소속사 ‘휴맵컨텐츠’는 11일 “SNS를 통해 ‘깡소자매’로도 유명한 강소연과 강소진은 오랜 기간 해외 여러 나라 운동 프로그램 체험은 물론, 여러 가지 복싱과 피트니스 프로그램을 연구하여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복싱’을 위한 12라운드의 체계적인 커리큘럼을 완성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강소연은 친동생이자 복싱 선수 강소진, 아버지 강대남 현 복싱생활체육위원과 함께 ‘복싱 가족’으로 유명하다. 강소연은 그동안 전국생활복싱대회를 개최하고 리복 엠버서더 활동을 통한 복싱 클래스를 진행하는 등 복싱의 생활체육화에 힘써왔다. 강소연은 “복싱의 힘들고 배고픈 이미지를 벗기고 싶었다”며 체육관을 연 배경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