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음악 > 음악계소식

JBJ 김상균, 엘리스 컴백 쇼케이스에 랩 피처링 깜짝 등장

걸그룹 엘리스 쇼케이스에 랩 피처링으로 무대에 등장한 JBJ 김상균(사진=노진환 기자)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JBJ 김상균이 신예 걸그룹 엘리스 지원에 나섰다.

김상균은 13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엘리스의 새 미니앨범 ‘컬러 크러시’(Color Crush) 발매 쇼케이스에 깜짝 등장했다. 엘리스가 수록곡 ‘짝이별’을 부를 때 무대에 올라 랩을 했다. 김상균은 ‘짝이별’의 녹음에도 랩 피처링으로 이름을 올렸다.

김상균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워너원 멤버에는 선발되지 못했지만 많은 팬들을 확보했다. 워너원에 포함되지 못한 멤버들 중 팬들이 보컬, 랩, 댄스 등의 특기와 조합을 감안해 멤버를 제안해 오는 10월18일 데뷔를 앞둔 그룹 JBJ 멤버로 포함됐다.

김상균은 “같은 소속사(후너스엔터테인먼트) 동생들을 도와준다는 기분에 신나서 달려왔다”며 “걸그룹과 같은 무대에 선다는 건 신기한 경험”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JBJ도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울 준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상균이 랩 피처링을 맡은 엘리스의 ‘짝이별’은 사랑에서 이별까지 혼자 정리한 마음을 표현한 노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