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영화 > 영화계소식

‘불한당’ 글로벌 배급 확산… 7개국 개봉 확정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영화 ‘불한당’이 프랑스에 이어 인도네시아, 호주, 뉴질랜드 등 해외 7개국에서의 개봉을 확정했다.

19일 ‘불한당’의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17일 국내 개봉한 이 영화는 인도네시아에서 오는 31일, 호주와 뉴질랜드에서는 6월 1일, 프랑스에서는 6월 28일, 대만에서는 6월 30일 개봉할 예정이다. 필리핀에서는 올여름, 일본에서는 내년 초에 개봉한다.

CJ E&M 영화사업부문 최윤희 해외배급팀장은 “홍콩 필름 마트에서 판매를 시작해 전 세계 85개국에 개봉 전 선판매된 이후 칸국제영화제 마켓에서도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며 “특히 유럽 및 남미 배급사들의 관심이 뜨겁다”고 밝혔다.

‘불한당’은 범죄조직 일인자를 노리는 재호(설경구 분)와 신참 현수(임시완 분)가 교도소에서 만나 의리를 다지고, 출소 이후 의기투합하던 중 서로에 대해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범죄 액션 드라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