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도전 골든벨 한글날 특집' 전국 고교생 한글 실력 경합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올해 571돌을 맞는 한글날에 KBS(사장 고대영), 전국국어문화원연합회(회장 김미형)와 함께 ‘도전 골든벨 한글날 특집’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17일부터 8월 4일까지 전국의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참가자를 모집한다.

‘도전 골든벨 한글날 특집’ 편은 전국 고교생이 우리말과 우리글에 관한 지식을 겨루고 역사적 의의를 되새기는 자리로 올해가 3회째다. 100인의 본선 진출자는 지역별 국어문화원 예선을 거쳐 선발된다. 예선은 1차 필답고사와 2차 면담으로 진행된다. 1차 예선은 8월 13일 오전 11시에 17개 지역 국어문화원에서 동시에 실시된다. 신청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지역별 국어문화원으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본선 프로그램 녹화는 9월 16일부터 17일까지 KBS 수원센터에서 진행된다. 본 방송은 한글날 전날인 10월 8일 오후 7시부터 KBS1 채널에서 방영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청소년들이 이번 대회를 통해 바르고 정확하게 우리말과 우리글을 사용하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