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박경림, 10년째 ‘세이브더칠드런’ 선행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방송인 박경림이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의 홍보대사로 인연을 맺은 지 10년이 됐다.

지난 16일 ‘세이브더칠드런’은 박경림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담은 ‘나눔의 여왕 박경림, 10+10’ 기념행사를 열었다. ‘세이브더칠드런’ 직원들은 왕관, 마술봉, 레드카펫, 꽃, 케이크 등을 준비해 박경림을 맞이했다.

박경림은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앞으로 10년도 맑음”이라며 “행복하다. 진정성이 세이브더칠드런의 정신이고 그래서 여러분을 떠날 수 없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보노 세이브더칠드런 이사장은 “언제나 우리를 든든하게 지원하는 박경림의 모습을 보면서 직원들도 힘을 얻었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박경림은 2006년 12월을 시작으로 ‘세이브더칠드런’과 인연을 맺었다. ‘신생아 살리기 모자 뜨기 캠페인’ ‘국제 어린이 마라톤’ ‘이리이리 바자회’ 등에 매년 참석했다. 이를 통해 국내 위기가정 아동, 학대피해 아동, 네팔 아동 교육, 지역아동센터 건립 등을 위해 총 1억 3810만원 기금을 마련하는데 앞장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