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골프 > 골프소식

'싹' 바꾼 리디아 고, 2타 잃고 턱걸이로 컷 통과..최운정 13위

리디아 고(사진=AFPBBNews)
[이데일리 김인오 기자] 세계랭킹 1위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첫 대회에서 턱걸이로 컷을 통과했다.

리디아 고는 17일 호주 애들레이드의 로열 애들레이드 골프장(파73)에서 열린 ISPS 한다 호주여자오픈 둘째날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6개로 2오버파 75타를 적어냈다.

중간합계 이븐파 146타를 기록한 리디아 고는 전날 공동 25위에서 공동 64위로 밀렸다. 이번 대회 컷 기준은 이븐파. 리디아 고는 턱걸이로 겨우 3라운드에 진출했다.

대대적인 ‘변화’가 기대만큼 효과를 발휘하진 못했다. 리디아 고는 이번 시즌을 앞두고 클럽, 캐디, 코치를 모두 바꿨다.

세계랭킹 2위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은 중간합계 2언더파 144타를 기록, 공동 39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한국 선수 중에서는 최운정(27)이 눈에 띈다. 공동 2위로 출발한 최운정은 이날 1타를 잃고 공동 13위(5언더파 141타)로 내려갔다.

하지만 우승 가능성은 남아 있다. 단독 선두 세라 제인 스미스(10언더파 136타)를 5타 차로 뒤쫓고 있어 남은 이틀 동안 역전을 노릴 수 있다.

장하나(25)는 중간합계 3언더파 143타로 공동 31위를 달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