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쇼미더머니6' 측 '1:1 랩배틀 미션.. 프로듀서 단체 멘붕'

쇼미더머니6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쇼미더머니6’ 래퍼들이 치열한 1:1 랩배틀 미션을 펼친다.

오늘(14일) 방송에서는 지난 주에 공개되지 않은 2차 예선의 나머지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재미’라 평가 받고 있는 3차 예선, ‘1:1 배틀 랩 미션’이 시작된다.

먼저, 오늘 공개되는 지옥의 불구덩이 2차 예선에서는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던 ‘올티’, ‘마이크로닷’, ‘면도’ 등 지난 시즌의 설욕을 씻기 위해 재도전한 래퍼들의 무대가 공개된다. 뿐만 아니라 친구 지구인의 탈락에 자극 받아 현장 지원한 ‘행주’, 시즌1의 우승자이자 아직도 녹슬지 않은 실력으로 인기몰이중인 ‘더블K’의 2차 예선 결과 역시 공개될 예정이다.

오늘 새롭게 공개되는 미션은 프로듀서들이 “쇼미더머니 중 가장 재미있는 단계”라 입을 모으는 3차 미션 ‘1:1 배틀랩’이다. 승패를 가늠할 수 없는 실력자들의 빅매치가 여럿 성사되고, 이 둘 중 반드시 한 명은 탈락해야 하는 지옥의 미션이다. 그 누구도 탈락시키기 아까울 만큼 쟁쟁한 실력을 지닌 래퍼들의 무대를 평가해야 하는 프로듀서들의 고뇌가 극에 달한다고.

제작진은 “작년 주노플로vs해쉬스완의 무대처럼 한 명을 고르기 힘든 무대들이 그야말로 ‘속출’했다, 프로듀서들은 단체로 멘붕에 빠졌고 심사에 엄청난 어려움을 겪었다”고 전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Mnet은 방송 전 또 다른 선공개 영상을 통해 어렵사리 2차 예선을 통과한 ‘디기리’가 3차 예선에서 어떤 경쟁자를 만나게 될 것인지, 어떤 랩을 보여 줄 것인지 공개할 예정이다. ‘쇼미더머니6’ 3화는 오늘(14일, 금) 밤 11시 Mnet에서 시청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