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유이-강남 '최근 호감 갖고 교제 시작' 열애 인정

유이 강남 열애 인정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이가 가수 강남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유이 소속사 열음 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유이와 강남은 최근 서로에게 호감을 갖고 교제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어 “작품을 하고 있는 여배우로서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어 열애를 부인하게 됐다”며 “하지만 두 사람이 상의 끝에 열애를 인정하기로 했다.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연합뉴스는 ‘유이와 강남이 약 3개월 전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방송 관계자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이 SBS TV ‘정글의 법칙 와일드 뉴질랜드’ 출연을 통해 친밀해졌다”고 전했다. 유이와 강남은 바쁜 일정에도 강남의 차를 함께 타고 틈틈이 데이트를 즐긴 것으로 알려졌다. 또 SNS를 통해 두 사람의 데이트 목격담이 흘러나왔다고 전했다.

이 같은 열애설에 유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촬영 중 갑작스러운 전화에 너무 당황스럽다”라며 “강남 오빠랑 ‘정글’로 친해져 밥도 먹고 다 같이 편하게 만난 적은 있다. 근데 그걸 무조건 다 열애로 봐주시면 슬퍼요”라고 부인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