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크라임씬3’ 윤현준 CP “양세형 정은지 김지훈, 차별화의 중심”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완벽한 스토리를 기대해 달라.”

‘크라임씬3’가 새로운 인물을 영입해 차별화를 노린다. 프로그램을 기획한 윤현준 CP는 2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종합편성채널 JTBC홀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크라임씬’ 시즌3 제작발표회에서 “완벽한 스토리를 구현하는데 힘을 썼다”며 “새롭게 합류한 양세형, 정은지, 김지훈이 새로운 시즌의 차별화를 만들어 줄 것이다”고 예고했다.

‘크라임씬’은 살인사건 속에서 플레이어들이 사건과 관련된 인물을 연기하며 추리를 통해 범인을 찾는 프로그램이다. 마피아 게임의 요소를 예능프로그램에 녹였다. 이번이 세 번째 시즌이다. 28일 밤 9시 첫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