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장진 “‘크라임씬3’, 놀이동산 가는 기분”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장진 감독이 ‘크라임씬3’를 놀이동산에 비유했다.

장 감독은 2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종합편성채널 JTBC홀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크라임씬’ 시즌3 제작발표회에서 “‘크라임씬’을 촬영하면 놀이동산에 있는 기분이 든다”며 “소풍가는 느낌으로 신이 난다. 오늘도 촬영을 하는데 밤을 새우며 터프하게 촬영하겠지만 기쁘다”고 말했다.

장진 감독은 새롭게 시작하는 ‘크라임씬3’를 크게 기대했다. 그는 “이전 시즌과 비교해 두 배 이상으로 사건 간에 연결고리가 복잡하다”며 “마치 한편의 드라마를 보는 듯한 기분을 느낄 것이다”고 강조했다.

‘크라임씬’은 살인사건 속에서 플레이어들이 사건과 관련된 인물을 연기하며 추리를 통해 범인을 찾는 프로그램이다. 마피아 게임의 요소를 예능프로그램에 녹였다. 이번이 세 번째 시즌이다. 28일 밤 9시 첫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