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김의성 '설리 SNS 옹호 발언, 많은분이 싫어해'

김의성. 설리.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배우 김의성이 설리를 언급했다.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의 18일 방송은 ‘랜선남친’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김의성-구본승-지상렬-로이킴-헨리-안효섭이 출연했다.

이날 김의성은 “딱 보기엔 나쁜 남자 같은데 자세히 보면 진짜 나빠”라고 자신을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MC 전현무는 “얼마 전 설리에 대해 언급해 화제가 되지 않았냐. 많은 분들이 공감해 주시고”라고 언급했다. 이에 김의성은 “많은 분들이 싫어하시고”라며 전현무의 말을 바로 잡았다.

전현무가 “아니다”라고 위로하자 김의성은 “더 많은 분들이 싫어하시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의성.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김의성은 앞서 SNS에 다소 기이한 게시글을 올리는 설리를 옹호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김의성은 또한 자신의 SNS 활동에 대해 “SNS를 한때 열심히 했는데 요즘은 선거기간이라 조금 안 하고 있다. 말조심해야 할 것 같아서”며 “예전에는 잃을 게 없어서 ‘인생 뭐 있어’ 하면서 SNS에 글을 올렸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이어 “대선 끝나면 다시 활동을 시작할 거다. I’ll be back(아윌비백)”이라고 말해 이목을 모았다.

한편, ‘해피투게더3’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