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글로벌 > 글로벌 > 국제일반

안보리의 5번째 경고‥北미사일 규탄 성명 채택

[뉴욕=이데일리 안승찬 특파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규탄하는 언론성명을 20일(현지시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올해 들어서만 벌써 다섯번째다.

안보리는 성명에서 지난 16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실험이 안보리 결의안을 명백히 위반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안보리의 대북제재 결의 1718호(2006년)와 1874호(2009년), 2087호(2013년), 2094호(2013년), 2270호(2016년), 2321호(2016년)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금지하고 있다.

성명은 또 북한의 미사일 실험이 핵무기 개발에 기여하고 동북아 지역의 안정을 해치는 행위라고 개탄했다.

북한 정권이 추가적인 도발에 나서면 중대한 추가 조치를 취하겠다는 경고도 성명은 담았다.

또 성명에는 러시아의 요구에 따라 회원국들이 “대화를 통해” 평화롭고 포괄적인 해결책을 제시해달라고 요청하는 문구도 포함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