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음악 > 음악계소식

태양, LA까지 접수… 美 6개 도시 투어 피날레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LA에서 미국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태양은 12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THE WILTERN’ 공연장에 올라 팬과 교감했다. 이로써 뉴욕, 시카고, 애틀랜타, 댈러스, 산호세를 지나 마지막으로 이번 로스앤젤레스까지 총 6개 도시 미국 투어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날 무대는 ‘RINGA LINGA’로 시작해 메가 히트곡 ‘나만 바라봐’, ‘I NEED A GIRL’, ‘새벽 한 시’, ‘눈, 코, 입’을 열창하며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를 이끌어냈다.

월드투어 ‘WHITE NIGHT’과 동명의 이름을 지닌 태양의 새 솔로 앨범 수록곡을 전곡 소화했다. ‘WAKE ME UP’, ‘NAKED’, ‘텅 빈 도로’ 등의 무대는 신곡임에도 열렬하게 반응하는 팬들의 모습에서 태양의 글로벌 영향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태양은 “지금까지의 투어 중 가장 빠듯한 일정이라서 체력적으로는 힘들었지만 너무 값지고 잊을 수 없는 추억을 갖게 됐다”면서, “이렇게 먼 곳에서 나를 기다려 준 팬들에게 너무 감사하고 하루 빨리 다시 만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고 싶다”고 미국 투어를 마무리하는 소감을 전했다.

태양은 오는 14일과 15일(현지시각) 캐나다 밴쿠버 ‘THE ORPHEUM’에서 월드 투어 무대를 이어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