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1박2일’, KBS 파업 여파로 녹화 취소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KBS2 인기 예능프로그램 ‘1박2일’이 파업 여파로 녹화를 취소했다.

KBS의 한 관계자는 14일 “파업으로 ‘1박2일’의 이번주 촬영을 취소했다”고 밝혔다. 결방 여부는 결정된 바가 없다.

‘1박2일’의 녹화가 취소된 것은 KBS의 총파업에 따른다. 유일용 PD를 비롯해 주요 제작진이 KBS 새노조 조합원으로 파업에 들어갔다. 지난주 방송은 부장급 인사들이 대신 편집해 방송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