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레저 > 책.문학

[포토] '또 하나의 가족' 임선이와 딸, 사위 한 자리에

임순이와 그의 자녀들.(사진=조용래 씨 제공)
[이데일리 고규대 기자] 조용래 씨가 자신의 가족사를 쓴 ‘또 하나의 가족’(모던아카이브)을 출간했다. 조용래 씨는 최태민의 의붓아들인 조순제의 장남으로, 최순실의 의붓조카다. 이 책은 1940년 임선이의 첫 결혼을 시작으로 2007년 조순제의 임종까지 68년의 역사를 담고 있다. 조 씨는 아버지 조순제 곁에서 보고, 듣고, 겪은 자신만이 할 수 있는 이야기를 담았다.

1990년대 초 한자리에 모인 임선이의 자녀, 사위, 며느리. 왼쪽부터 최순득 남편 장석칠, 최순득, 김경옥, 조순제, 정윤회, 최순실, 최순천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