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JBJ 타카다 켄타, ‘보그맘’ OST 2곡 동시 공개

13일 오후 6시 공개
‘그대가 날 부르면’&‘너를 부른다’
사진=더하기미디어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그룹 JBJ 멤버 타카다 켄타가 MBC 금요 드라마 ‘보그맘’ OST 가창자로 발탁돼 2곡 음원을 동시에 발표한다.

13일 오후 6시 공개되는 ‘그대가 날 부르면’과 ‘너를 부른다’를 사랑하는 사람을 향한 고백을 담은 노랫말로 구성된 공통점이 있지만 곡 분위는 전혀 다른 느낌이다. ‘그대가 날 부르면’은 강한 창법이 전면에 드러나는 남성미가 느껴지는 반면 ‘너를 부른다’는 달콤한 목소리로 서정적인 면모를 드러내며 타카다 켄타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그대가 날 부르면’은 강렬한 일렉트릭 기타연주의 매력이 돋보이며 절규하듯 부르짖는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어우러져 진한 여운을 남기는 곡이다. 랩퍼 겸 작곡가로 활동 중인 이도훈의 피쳐링이 더해져 완성도를 높였다.

두 번째 수록곡 ‘너를 부른다’는 반복되는 곡 구성을 통해 점진적인 감정의 흐름을 섬세하게 묘사했다. 타카다 켄타의 음색을 통해 고즈넉한 가을밤 정취가 느껴지는 듯하다.

프로듀서 메이져리거와 프로듀서 배드보스가 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OST ‘너와 나의 다른 점’ 이후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엠넷 ‘프로듀스 101’ 출연 이후 그룹 JBJ 데뷔를 앞둔 타카다 켄타는 최근 채널A ‘우리도 국가대표다’에 출연해 대중적 관심을 불러 일으킨 가운데 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돌아온 복단지’ 등의 OST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