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국 미세먼지 '나쁨'…바람 불고 체감온도 떨어져

미세먼지로 뿌연 서울 도심(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한정선 기자] 오늘 전국이 차차 맑아지겠으나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새벽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도와 충북북부, 경북에는 낮까지 비(강원동해안과 산지 비 또는 눈)가 오는 곳이 있겠다. 경기내륙과 그 밖의 충북에는 낮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경기도·강원영서·세종·충북·전북의 미세먼지는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고 21일 밝혔다. 수도권·충청권·호남권·제주권은 오전에, 영남권은 낮에 ‘나쁨’ 수준의 미세먼지 농도가 일시적으로 나타날 수 있겠다.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지만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낮아 쌀쌀하겠고 당분간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0도에서 9도, 낮 최고기온은 9도에서 18도로 어제보다 높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인천 4도, 수원 3도, 청주 6도, 대전 5도, 춘천 3도, 강릉 6도, 전주 5도, 광주 6도, 제주 8도, 대구 7도, 부산 7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1도, 수원 13도, 청주 13도, 대전 13도, 춘천 12도, 강릉 9도, 전주 12도, 광주 12도, 제주 12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등으로 예상된다.

서해먼바다와 동해상에서도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고 동해남부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