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기업 > 생활

썸타는 여자, 男 속마음 궁금할 때..'○○○한다'

뷰티앱 파우더룸 플러스 설문 결과
10명 중 4명 “질투심 불러 일으켜”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요즘 유행하는 말 중에 ‘썸 탄다’는 표현이 있다. 사귀는 것은 아니지만 서로에 대해 호감이 있는 단계를 뜻하는 말로, 둘 사이에 ‘무엇(Something)’이 있다는 데서 비롯됐다. 이 가운데 썸타는 여성들의 심리에 대한 조사 결과가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뷰티 앱 파우더룸 플러스는 ‘여성들이 썸탈 때’를 주제로 설문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 2884명 가운데 39.5%(1138명)가 ‘썸남(호감 있는 남성)’을 떠보기 위해 “질투심을 불러 일으킨다”고 답했다고 23일 전했다.

다른 남성으로부터 고백을 받았다고 하거나 다른 남성의 이야기를 하는 등 질투심을 유발하여 은근슬쩍 속마음을 알아본다는 것이다. 이어 33.6%(969명)가 “메시지 답장을 바로 하지 않는다”고 응답했고, 26.9%(777명)가 “장난처럼 오글거리는 말을 해본다”고 응답했다.

썸남과 남자친구를 구별하는 기준으로는 61.6%(1777명)가 ‘고백’을 꼽았다. 이어 스킨십(22.1%·638명), 연락빈도(16.3%·469명) 순으로 응답했다. 여성들은 말·행동 등이 아무리 연인 같은 관계를 형성한다고 해도 고백이 없으면 헷갈린다는 것을 보여주는 결과라고 파우더룸 플러스는 분석했다.

한편, 파우더룸 플러스는 이밖에도 회원들의 주관식 응답을 토대로 하여 ‘썸타는 여성을 설레게 하는 말 베스트 10’을 함께 발표했다.

△너 오늘 이쁘다? △아 진짜 귀여워(쓰담아 줄 때) △뭐해? △걱정되게.. △밥 먹었어? 등 챙겨주는 답변이 주를 이뤘다. 이어 △자니? △너 같은 애가 왜 남자친구가 없지? △그 남자 누구야! △다음에 같이 가자 △너 그거 먹고 싶어했잖아 등으로 응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