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레저 > 공연.뮤지컬

英 에든버러 간 한국팀 "광복 70년 축하합니다"

프린지 페스티벌 현장서 자축 메시지 보내
하땅세·마로 등 5개 공연단 기원 행사 가져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 ‘코리안시즌’에 초청받은 한국 공연단이 15일(현지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수도 에든버러 로얄마일에서 광복 70주년을 자축하고 있다(사진= 에이투비즈).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세계 최대 공연예술축제인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 ‘코리안시즌’에 초청받은 한국 공연단이 15일(현지시각) 영국 스코틀랜드 수도 에든버러 로얄마일에서 대형 태극기와 함께 광복70주년 축하메시지를 보내왔다.

에이투비즈(예술감독 권은정)는 올해 에든버러 프린지 코리안시즌에 선정된 △하땅세 △더 패트론 △아름다운 공연 △EDx2무용단 △마로 등 5개 공연팀 배우와 스태프, 백제예술대학교 인턴들이 참석한 가운데 광복70주년 축하메시지를 전하며 코리안시즌 성공기원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한국 공연팀은 이달 말까지 총 125회의 공연을 에든버러 프린지 공연장인 어셈블리 무대에 올린다.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은 51개국 1600만명의 관람객이 찾는 공연예술축제다. 한국 공연팀은 고품격 한류 공연예술의 정수를 선보인다는 각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