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글로벌 > 글로벌 > 정치

美, 캄보디아 및 아프리카 3개국 외교관 비자 발급 중단

[이데일리 방성훈 기자] 미국이 캄보디아와 아프리카 기니·시에라리온·에리트레아 등 4개국 외교관들에 대한 비자 발급을 중단하기로 했다.

캄보디아 주재 미국 대사관은 13일(현지시간) 미 국토안보부 요청에 따라 캄보디아 외교부 관리들에 대한 비자 발급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캄보디아가 미국이 송환하려는 캄보디아 범죄인들의 입국을 거부했기 때문이다. 일종의 보복 대응이다. 미 이민법에선 유죄 선고를 받은 외국인(영주권자 포함)이 형기를 마치면 자국으로 추방토록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캄보디아는 미국의 이런 방침이 재미 캄보디아인 가족들을 해체시킨다며 올 들어 범죄자 인도 협정을 개정해야 한다고 촉구해 왔다. 캄보디아는 그동안 미국에서 추방된 범죄자 500여명을 받아 왔으며 약 1000명은 여전히 미국에 남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미 정부는 이날 캄보디아 외에도 아프리카 기니, 시에라리온, 에리트레아 등 3개국의 외교관들에 대해서도 같은 조처를 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