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음악 > 음악계소식

'8인조 변신' 마스크, 남성미에 상큼함 더했다…12일 컴백

마스크(사진=제이제이홀릭미디어)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그룹 마스크(MASC)가 4명의 새 멤버들과 함께 8개월 컴백했다.

기존 4인조에서 4명의 멤버를 충원해 8인조로 변신한 마스크는 12일 낮 12시 타이틀곡 ‘다해(Do it)’을 앞세운 새 싱글을 발매하고 활동을 재개했다.

기존 남성미 넘치는 매력을 선보였던 마스크는 이번 컴백에서 새 멤버들을 통해 또 다른 매력을 장착했다. 새로 합류한 멤버는 모델같은 비주얼의 도은, 개성 있는 보컬이 매력적인 이레, 스무살 동갑내기 막내 치빈과 문봉이다. 이들의 합류로 마스크는 상큼함과 함께 보컬그룹으로서 역량 업그레이드에 성공했다는 평가다.

이번 싱글의 타이틀곡 ‘다해’는 작곡가 KZ를 필두로 전다운, 미친감성 세명에 작사가 D’DAY의 감각적인 가사가 합쳐져 완성됐다. ‘너를 위해 모든 걸 다해’라는 남자다운 메시지를 담은 올드스쿨 업템포곡이다.

소속사 제이제이홀릭미디어 측은 “다른 아이돌과는 차별성을 둔 사운드가 특징이다. 복고적인 느낌의 기타루프와 베이스 라인 그리고 70~80년대의 신스사운드를 느낄 수 있으며 여러 가지 재미난 보컬들이 조화롭게 이루어져 듣는 이로 하여금 다채로움과 화려함을 느끼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더인 우수가 곡의 전반적인 프로듀싱 및 보컬 디렉팅, 작사에 참여했다. 래퍼인 에이스 역시 작사와 랩 메이킹에 참여하며 능력돌임을 입증했다.

‘다해’ 뮤직비디오에서 마스크는 기존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달리 8명 멤버들의 개성 있는 비주얼과 악동 같은 매력을 선보였다.

이번 앨범에는 일렉트로닉 사운드의 슬프면서도 경쾌한 댄스곡 ‘정주행(Run to You)’도 수록됐다. 리더 우수와 박우상, 샤이가 작곡한 곡으로 변함없는 남자의 첫사랑을 표현했다. 여자의 곁에서 언제든지 지켜주겠다는 간절한 마음을 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