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의료/건강

“연세 치대 교정치료,세계치의학계에서 배워간다”

연세치대 교정과 ‘국제교정 미니레지던시’과정 진행.... 동남아, 미국, 영국, 프랑스 등 14개 국적의 교정전문의, 교정과 교수 참석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연세대 치과대학은 24일 치과병원 7층 강당에서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치의학 교육원 프로그램 ‘국제교정 미니레지던시’ 과정의 수료식을 진행했다.

19일부터 24일까지 5박 6일 동안 진행된 이번 교육에는 비교적 가까운 동남아 뿐 아니라 미국, 영국, 프랑스, 호주 등 14개 국적의 교정전문 의사, 교정과 교수 등 총 60명이 참석하여 이 날 수료증을 받았다.

이번 과정에서는 △비수술, 비발치치료를 위한 연조직 패러다임 △TADS(골내임시고정원)을 이용한 치료에 적용되는 교정생역학 △CAD/CAM 기반 디지털 교정 진단 및 치료계획 △설측교정 △선수술교정 등 다양한 관점에서의 치료 프로토콜 등의 교육이 이뤄졌다.

연세치대 교정과는 교정치료에 중요한 생역학 분야에서 심도 있는 연구 성과를 내놓아 여러 의료선진국에서 강의 요청을 받고 있다. 연수생들은 각자 등록비 등 비용부담을 감수하고 있어 의료산업의 한 축인 교육비즈니스의 새로운 모델이 되고 있다.

이번 교육을 담당한 교정과 이기준 교수는 “수십 년간 축적해온 교정치료철학을 단기간에 체계적으로 전하는 자리였다”며 “연세치의학이 100주년을 맞은 올해 한국의 선진 치과의료기술을 세계를 전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