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분양정보

창원자은·의정부 민락 등 이달 LH 단지내 상가 45호 공급

[이데일리 권소현 기자] 이달 의정부, 창원, 대구 등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LH) 단지 내 상가가 공급된다.

12일 수익형부동산전문기업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LH는 오는 18일부터 단지내 상가 45호의 입찰을 실시할 예정이다.

신규 공급물량은 △창원일반산단 Z블록 6호 △창원자은3 S-1블록 10호 △의정부민락2 B3블록 6호 △대구대곡2 B블록 3호 △대구옥포 S1블록 3호 등 모두 28호다.

이외에 △양산물금2 44블록 2호 △화성동탄2 C26블록 1호 △화성동탄2 A69블록 1호 △을지로 장교빌딩 지하상가 11호 △성남단대 B6블록 2호 등 17호의 상가는 재입찰이 진행된ㄷ.

입찰예정가, 대금납부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LH 홈페이지에서 개별 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

LH 단지 내 상가는 안정적인 임대수익을 올릴 수 있고, 비교적 소액으로도 투자가 가능해 불황에도 인기가 높다. 다만, 고가낙찰을 피하려면 예상수익률을 철저히 따져보고 입찰에 임하는 것이 좋다.

이상혁 상가정보연구소 선임연구원은 “낙찰 이후 계약을 포기하면 입찰금의 5% 이상인 보증금을 돌려받을 수 없기 때문에 철저한 사전조사를 통해 신중하게 입찰에 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