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글로벌 > 정치 > 정당

李총리 '추경안 국회 통과하면 오늘밤에라도 국무회의 의결'

[세종=이데일리 피용익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8일 추가경정예산안의 국회 통과를 강력하게 호소했다.

이 총리는 이날 정부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7월 임시국회 마지막 날인 오늘 국회 본회의에 추가경정예산안 등이 상정될 예정”이라며 “지난 주말에도 휴일 없이 심사를 해주신 예결위원들을 포함한 국회에 감사드리며, 오늘 본회의에서 추경안이 꼭 통과되도록 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오늘 국회에서 추경안이 통과돼 정부로 이송돼 오면, 오늘 밤에라도 임시국무회의를 열어 관련 안건을 의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각 부처는 추경안이 당초 예정보다 늦어진 만큼 집행을 더 빨리 서두를 수 있도록 예산배정 등 후속조치 준비에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이 총리는 또 최근 활동을 종료한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마련한 국정운영 5개년 계획과 100대 국정과제에 대해 “이제부터는 각 부처가 국정과제의 의미를 정확히 파악·공유하고, 이를 실천하기 위한 정교한 계획으로 뒷받침 해주셔야할 차례”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는 신속하게 세부추진계획을 마련해서 과제 추진상황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도 갖추는 등 과제실천에 만전을 기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낙연 국무총리와 김동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이 18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장으로 이동하며 대화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