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마지막 휴가 나온 병장, 전봇대 추돌사고로 숨져

[이데일리 e뉴스팀] 8일 새벽 3시 반쯤 전북 군산시 소룡동의 한 사거리에서 K5 차량이 전봇대를 들이받아 변압기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사고로 조수석에 타고 있던 A(22)씨가 숨졌으며, 나머지 탑승자 2명은 상처를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이 가운데 A씨는 군 복무 중 마지막 휴가를 나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운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