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IT/과학 > 게임

트라이톤, 영웅의 진격 프랑스어 서비스 시작

프랑스·벨기에·스위스 등 불어권 국가 진출
[이데일리 김혜미 기자] 트라이톤은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 ‘영웅의 진격(Heroes Will)의 프랑스어 서비스를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정식으로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프랑스와 벨기에, 스위스, 캐나다, 모나코 등 프랑스어를 공식 언어로 사용하는 지역에서 이날부터 서비스를 시작하며 향후에는 프랑스어 사용 29개국으로 확대된다.

영웅의 진격은 판타지 세계관을 기반으로 다양하고 방대한 콘텐츠를 담은 모바일 RPG다. 국내 시장에서는 구글 플레이 평점 4.7을 달성해 구글 플레이 추천 게임으로 선정됐고, 네이버 메가히트 선정 및 네이버 올해의 게임에도 선정됐다.

트라이톤은 앞서 영어 및 독일어 서비스에서 4.5 이상의 높은 평점과 구매전환율을 보였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