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의료/건강

부천세종병원, 응급의료기관 평가 '6년 연속 최우수 병원'

경기도 지역응급의료센터 부문 'TOP 3'에 올라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 심장전문 부천 세종병원(박진식 이사장)이 보건복지부가 전국 419개 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최우수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로써 부천 세종병원은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6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매년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전국 응급의료기관 평가는 서비스 개선을 위해 권역응급의료센터, 전문응급의료센터, 지역응급의료센터, 지역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응급실 과밀화 및 대기시간, 시설, 장비, 인력 확보 여부, 응급환자에 대한 책임진료 등 구조·과정·공공영역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부천 세종병원은 전국 지역응급의료센터 115곳을 대상으로 진행된 평가에서 대부분의 영역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평균 87.7점을 크게 웃도는 점수로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경기도 지역응급의료센터 부문에서는 ‘TOP 3’에 올라 응급의료서비스에 있어서 뛰어난 역량을 입증해 보였다.

부천 세종병원은 △감염관리의 적절성, △전원의 적절성, △적정시간 내 전문의 직접 진료율, △환자 분류의 신뢰수준 △전담 의료 인력(의사, 간호사)의 적절성, △이용자의 편의성, △환자 만족도 조사, △응급실 병상 포화지수, △중증응급환자 책임 진료 중 비치료 재전원율, △응급의료자원정보 신뢰도 부분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부천 세종병원은 1982년부터 응급심장팀(심장내과·흉부외과·소아청소년과·마취통증의학과·응급의학과 전문의)의 24시간 상주를 통해 협진 시스템을 운영해오며, 국내 수많은 응급의료센터의 벤치마킹이 되어왔다. 또한, 작년 보다 안전하고 편하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리모델링을 진행한 바 있다.

이명묵 부천 세종병원 원장은 “경증 질환을 비롯하여 응급심뇌혈관질환 치료를 위한 최적의 시스템과 감염 예방 및 환자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진료 인프라가 6년 연속 최우수등급이라는 좋은 결실로 맺어진 것 같다”며, “앞으로도 경기, 인천, 서울 서남부 지역을 아우르는 거점 심뇌혈관 응급의료센터로서 응급질환자가 골든아워 내에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천 세종병원 전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