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기업 > 중소기업

삼광글라스, 美 유통업체 '샘스클럽'과 500만불 수출계약

사진=삼광글라스
[이데일리 김정유 기자] 삼광글라스(005090)는 미국 대형 유통채널인 샘스클럽에 500만 달러 이상의 ‘글라스락’ 신규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샘스클럽은 글로벌 유통업체 월마트의 자회사이자 매장 수 기준 미국 내 최대 규모 회원제 창고형 매장이다. 미국을 비롯해 멕시코, 브라질, 중국 등에 862개 매장을 보유했다.

삼광글라스는 이번 계약에 따라 자사의 친환경 유리밀폐용기 글라스락 제품 중 미국인들의 식생활에 부합하는 제품들로 초도물량 수출을 완료했다. 이어 미국 전역 660여개 매장에 일괄 입점해 이달부터 전격 판매를 시작했다.

삼광글라스는 미국 내 온라인 유통망도 강화할 계획이다. 세계 1위 온라인 유통사인 아마존과 미국 유명 소셜커머스 업체인 그루폰 등 대표 온라인 유통채널에서의 판매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박만수 삼광글라스 글로벌사업부 전무는 “자사의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 받은 글라스락이 전 세계 주방용품의 공통 니즈인 친환경성과 효율성에 부합하면서 해외 시장에서의 러브콜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샘스클럽의 500만 달러 계약에 이어 추가 수주 협상도 긍정적으로 전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