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방송 > 방송가소식

김사랑, `미스터 선샤인` 출연 확정...김은숙 작가와 두번째 호흡

사진-이데일리 DB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배우 김사랑이 ‘미스터 션샤인’ 출연을 확정짓고 본격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김사랑 측 관계자는 14일 “최근 ‘미스터 션샤인’ 출연을 확정 지었다”라며 “정확한 촬영 일정이 나온 것은 아니지만 10월 중 촬영에 들어간다”라고 밝혔다.

이로써 김사랑은 ‘시크릿가든’에 이어 김은숙 작가와 두 번째 연기 호흡을 맞추게 된다.

‘미스터 션샤인’은 신미양요(1871년) 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자신을 버린 조국인 조선으로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다. ‘태양의 후예’ ‘도깨비’의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PD가 세 번째 의기투합한다.

앞서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변요한 조우진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내년 상반기 tvN을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