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IT/과학 > IT/인터넷

위메프, 온라인 벼룩시장 '판다마켓' 출시

[이데일리 이유미 기자] 소셜커머스 위메이크프라이스는 모바일 벼룩시장 서비스인 ‘판다마켓’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판다마켓은 이용자만의 가게를 만들어 아직 사용할 수는 있지만 이용자에게는 필요없는 물건들을 주변 이웃들에게 판매하고 살 수 있는 온라인 벼룩시장(프리마켓) 서비스다.

판다마켓은 위메프가 1년전 인수한 위치기반서비스(LBS) 업체 와플스토어와 함께 준비해 처음 시장에 내놓은 지역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시간과 공간 제약이 있는 오프라인 프리마켓에 비해, 언제 어디서든 접속해 즐길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라는 장점이 있다. 또한 누구나 쉽게 자신의 가게를 만들어 물건을 판매하고 간판사진, 영업시간, 지도상의 위치를 지정하는 등 실제 오프라인 가게처럼 운영할 수 있다.

판다마켓은 지난 7일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버전 앱을 출시했으며 웹 서비스는 14일부터 선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