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기업 > 생활

세종대 국방시스템공학과 학생들, 국제 요트대회 출전

[이데일리 e뉴스 최성근 기자] 세종대 국방시스템공학과는 박우영, 노현태 학생이 최근 중국 샤먼에서 열린 The 6th Cross Strait University Regatta와 호주 퍼스에서 열린 World University Sailing Championship-International Match Race에 참여했다고 1일 밝혔다.

학교 측은 “평소 요트 항해에 관심이 많던 두 학생은 요트가 좋다는 마음 하나만으로 뭉쳤다. 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학자금 대출도 마다하지 않았고, 요트협회의 무관심 등 각종 악재 속에서도 요트를 좋아하는 사람들을 모아 국가대표까지 결성해 중국, 호주 국제대회에 국내 최초로 참여했다”고 전했다.

중국 대회에는 김민석(국방시스템공학과,22), 권오준(국방시스템공학과,22), 신승민(국방시스템공학과,21)학생도 함께 참여했다. 국가대항전 개념이었던 호주대회에는 인천 아시안게임 요트 420클래스 동메달리스트 이나경(이화여대, 21), 채동현(가천대, 26), 장재원(단국대, 25) 학생과 팀을 구성해 참가했다.

비록 두 대회 모두 새로운 환경에 대한 적응과 조언을 해 줄 코치진의 부족 때문에 좋은 성과를 거두진 못했지만, 두 학생은 멋진 도전정신을 바탕으로 대회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두 학생은 “이번 대회를 경험삼아 앞으로도 더 많은 대회에 참가하고 싶다. 바쁜 일상생활 속에서 요트를 통해 휴식을 얻는 건강한 선순환을 이어가고 싶다”고 밝혔다.

신구 세종대 총장은 “세종대는 국방시스템공학과를 설치하여 국가안보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는 정예 해군 장교를 양성하고 있다. 해양을 지배하는 자는 세계를 지배한다는 말이 있듯이 삼면이 바다인 우리나라는 해군이 아주 중요하다. 또한, 세종대는 항공시스템공학과를에서 공군 조종사 양성을 하고 있다. 세종대 군사 관련 학과는 전액 장학금을 지급하며 졸업 후 장교로 임관하게 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