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교육

유현재 서강대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복지부 주관 자살예방 캠페인 기획·수행 공로
유현재 서강대 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사진=서강대)
[이데일리 이슬기 기자] 유현재 서강대 커뮤니케이션 학부 교수가 자살예방 홍보 캠페인을 기획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서강대(총장 박종구)는 유 교수가 지난 8일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열린 ‘2017년 세계 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유 교수는 지난해 보건복지부 주관 자살예방 홍보 프로그램 ‘괜찮니? - 에어키스 캠페인’을 재능기부 형식으로 기획·수행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 프로그램에서 유 교수가 기획한 ‘괜찮니? - 에어키스 캠페인’은 ’괜찮니‘ 라며 건네는 친근한 인사말을 통해 자살 문제에 자연스럽게 접근하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릴레이 형식의 캠페인이다. 그동안 유재석, 류준열, 조정석, 강하늘 등 유명 연예인들도 동참한 바 있다.

이 밖에 유 교수는 지난 수년간 보건복지부와 중앙자살예방센터 등과 함께 ‘자살 보도·콘텐츠 관련 미디어 권고기준 개발’ 등의 주제로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논문을 발표해 왔다.

유 교수는 “십수년 째 세계 1위인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 커뮤니케이션 연구자로서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진행하고 있다”며 “연구 과제를 함께 수행한 대학원생들에게 큰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