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부동산시황

4~6월 전국 8만 가구 집들이…세종·동탄 입주 아파트 '주목'

국토부 조사.. 전국 7만7283가구 입주예정, 전년比 20.2%↑
[이데일리 원다연 기자] 올해 2분기 전국에서 아파트 8만여가구가 집들이를 한다. 이사를 앞둔 수요자들은 대규모 입주가 예정된 서울 마곡지구와 경기도 화성 동탄2신도시, 세종시 등에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2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4월부터 6월까지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모두 7만7283가구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같은 기간보다 20.2% 늘어난 규모다.

지역별로는 서울·수도권에서 2만2852가구, 지방에서 5만4431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월별로는 △4월 2만6736가구 △5월 2만421가구 △6월 3만126가구로 6월 입주 물량이 많다.

수도권에서는 4월 서울 강서구 마곡동 ‘13단지 힐스테이트’(1194가구), 영등포구 신길동 ‘래미안 에스티움’(1722가구) 등이 입주를 시작한다. 5월에는 경기 고양 ‘고양삼송 동일스위트 A-7’(968가구), 김포 ‘한강신도시 3차 푸르지오 Aa-03’(1510가구) 등이 집들이를 한다. 6월에는 경기 화성 ‘동탄2신도시 호반베르디움 A41’(1695가구), ‘동탄2신도시 2차 푸르지오 A1’(832가구) 등 동탄2신도시와 경기 양주옥정 A8블록(1550가구)·A16블록(1618가구) 등에서 입주 물량이 이어진다.

지방에서는 4월 세종시에서 입주 물량이 쏟아진다. 2-2생활권에서 ‘세종 더샵 힐스테이트’(1694가구), ‘세종 메이저시티’(3171가구), ‘캐슬파밀리에’(1944가구) 등 3개 단지에서 모두 6809가구가 입주 예정이다. 5월에는 대구 테크노폴리스 A7블록에서 1020가구 규모의 행복주택이 입주하고 경남 김해진영 B6블록에서 1696가구의 국민임대 단지가 입주 예정이다. 6월에는 충남 아산풍기 ‘이지더원’(1120가구), 경북 예천 경북도청신도시에서 ‘우방아이유쉘 B6’(1086가구) 등의 대규모 단지 입주가 이어진다.

주택 규모별로는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 주택의 입주 물량이 전체의 91.2%에 달한다. 주택형별로는 △전용 60㎡이하 2만5109가구 △전용 60~85㎡ 4만5338가구 △전용 85㎡ 초과 6836가구다.

△4~6월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 [자료=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