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기업 > 생활

BAT코리아 신임 사장 매튜 쥬에리 선임

BAT그룹 내 로스만 글로벌 마케팅 총괄 출신
매튜 쥬에리 BAT코리아 신임 사장(사진=BAT코리아)
[이데일리 김용운 기자] 담배 ‘던힐’ 등을 판매하는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코리아(이하 BAT코리아)는 신임 사장으로 매튜 쥬에리(Matthieu Juery) 전 BAT그룹 ‘로스만’(Rothmans) 글로벌 마케팅 총괄이 선임됐다고 12일 밝혔다.

매튜 쥬에리 신임 사장은 스위스 국적자로 2010년 BAT 오스트리아의 사장으로 BAT에 합류한 이후 그리스, 키프로스, 몰타, 이스라엘 지역을 총괄하는 BAT 헬라스 지역 사장을 거쳤다. 이후 런던 BAT 본사에서 BAT그룹의 글로벌 핵심 브랜드로 손꼽히는 로스만의 글로벌 마케팅 총괄을 담당했다.

쥬에리 신임 사장은 BAT에 합류하기에 앞서 세계 최대 규모의 화장품 기업인 로레알에서 14년간 경력을 쌓았고 독일 및 말레이시아 등 국가에서 대표직을 지낸바 있다.

매튜 쥬에리 신임 사장은 한국, 대만, 홍콩을 포괄하는 북아시아 지역 총괄대표도 겸임한다. 토니 헤이워드 전 사장은 최근 BAT가 인수한 레이놀즈 아메리카(Reynolds America)의 재무 총괄로 자리를 옮겼다.

쥬에리 신임 사장은 “BAT코리아는 BAT그룹의 비즈니스에 있어 항상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해왔다”며, “훌륭한 인재들이 모여 뛰어난 성과를 내는 BAT코리아를 이끌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