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교육

서울대, 플래시몹 '통일을 춤추다' 진행

무용부가 안무·음대 학생이 음악 제작
지난 4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 도서관 앞 광장에서 진행한 ‘통일을 춤추다’ 플래시몹에서 서울대 학생들이 짜인 안무에 맞춰 춤을 추고 있다. (사진=서울대)
[이데일리 고준혁 기자] 서울대 사범대학과 체육과학연구소, 통일교육연구센터는 지난 4일 서울 관악구 본교 도서관 앞 광장에서 ‘통일을 춤추다’라는 주제로 플래시몹을 했다고 학교 측이 7일 밝혔다.

통일 선도대학 사업의 하나로 진행된 이 행사는 학교 구성원들의 통일 의식을 높이겠다는 목적으로 기획됐다.

본교 무용부 학생들이 행사에서 선보인 안무를 기획하고 음악대학 학생들이 음악을 제작했다. 영상 동아리 이미지밴드가 플래시몹을 촬영했다.

무용부 주장인 체육교육과 3학년 윤서영(여)씨는 “어떻게 하면 통일을 몸으로 표현할 수 있을 것인지 오래 고민했다”며 “많은 사람들이 모여 함께 통일을 생각하는 좋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사범대학 부학장 최의창 체육교육과 교수는 “구성원들이 통일에 관심을 두고 미래 통일 한국을 준비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 작은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