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IT/과학 > 게임

넥슨, 게임문화 학술연구 업무협약..1억 지원키로

[이데일리 김혜미 기자] 넥슨은 게임문화 학술연구 진흥을 위해 문화사회연구소 및 게임문화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게임문화 학술연구는 게임의 문화적·인문학적 가치를 연구하고 게임의 문화적 위상을 높이는 한편,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게임의 새로운 스타일과 플랫폼을 고민하고자 기획됐다.

넥슨과 문화사회연구소는 게임의 문화적 가치 확산을 목적으로 한 ‘게임 인문학 개론’과 ‘한국 게임문화사’, ‘게임 미래학’ 등 3개 주제의 공동 연구를 진행한다. 각 주제 연구결과는 2019년까지 매년 서적으로 출판되며 게임 인문학 개론은 성균관대 등 주요 대학 교재로 활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넥슨은 연구비 1억원을 지원하고 게임문화재단과 함께 원활한 연구 수행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학술연구는 이동연 문화사회연구소 이사가 총괄하며 게임포비아 공동저자인 강신규 서강대 언론문화연구소 연구원, 청소년 학습공간 하자센터의 양기민 기획실장 등이 연구진으로 참여한다.

좌측부터 넥슨코리아 김정욱 커뮤니케이션 본부장, 문화사회연구소 이동연 이사, 게임문화재단 강신철 이사장 직무대행. 넥슨 제공